The Banggakbon Murder case – Les Romans Meurtriers – 방각본 살인사건

Sorry for our english friends, but at this time, we don’t know an english translation of this book….If you know it, don’t hesitate to tell us !

This historical crime story takes place in Korea at  the end of the 18th century, in the circles of writers and printers. Some context a little misunderstood in the West, which could be mistakenly considered anecdotal.

In 1778, the sun of prosperity shines above the ancient Korean kingdom of Joseon, but brighter and clearer is the light, deeper are the darkness. A serie of murders has been committed and the capital fall in anguish. The common point between these murders is the presence, at the bedside of dead, a novel wrote by a famous the famous writer Cheong A-Mong. The presumed guilty is quickly executed, but things get rough when murders continue … Yi Myeong-Bang, dosa of the High Court Justice, is responsible for investigation. Between plots and betrayals, he’s going to search for the real guilty tirelessly with the fate of redeem the fault which he committed with the woman whose he fell in love. This is a fall in a world where words weave the trap of political intrigues and can become instruments of death. But, to capture a tiger, you must enter in its lair ….

Kim tak-hwan, currently professor in literature at the University of Hanam, devotes his free time for writting the next episodes of Murderer novels in 10 volumes, a vast work which he thinks realise in ten years.

 Les romans meurtriers

Désolé pour nos amis anglais mais nous n’avons actuellement pas connaissance d’une version de ce livre traduite en anglais….n’hésitez pas à nous contacter si vous en savez plus ! 

Ce roman policier historique se déroule en Corée, à la fin du 18e siècle, dans le milieux des écrivains et des imprimeurs. Un contexte quelque peu méconnu en Occident, et qui pourrait être considéré à tort comme anecdotique.

En 1778, le soleil de la prospérité brille sur l’ancien royaume coréen de Joseon, mais plus la lumière est vive et éclatante, plus l’obscurité est profonde. Une série de meurtres a été perpétrée et plonge la capitale dans l’angoisse. Le point commun entre ces assassinats est la présence, au chevet des morts, d’un roman du célèbre écrivain de l’époque, Cheong Un-Mong. Le coupable présumé est rapidement exécuté mais la situation se corse lorsque les meurtres continuent… Yi Myeong-Bang,dosa de la Haute Cour de Justice, est chargé de l’enquête. Entre complots et trahisons, il va rechercher le coupable sans relâche tout en espérant racheter sa faute auprès de la femme dont il est tombé amoureux. C’est une pongée dans un monde où les mots tissent le piège des intrigues politiques et peuvent devenir des instruments de mort. Mais pour capturer un tigre, il faut pénétrer dans sa tanière ….

Kim tak-hwan, actuellement professeur de littérature à l’Université de Hanam, consacre son temps libre à l’écriture des suites des Romans meurtriers en 10 volets, un vaste travail qu’il prévoit de réaliser en une dizaine d’année.

방각본 살인사건

 

영어권 방문객 여러분들에게 죄송합니만, 이 책이 영문판으로 번역됐는지 저희로써는 현재 알길이 없습니다. 혹시 이 점에 대해 아시고 계신다면 주저하지 말고 저희에게 연락주세요!

약관의 나이에 무과 별시에 합격하여 의금부 도사가 된 이명방(李明房)은 연쇄살인 사건의 범인으로 매설가(賣說家) 청운몽(靑雲夢)을 잡아 들인다. 살인사건 현장에 어김없이 청운몽의 방각소설(坊刻小說)이 발견되었다는 점을 의심하여 그를 문초하는데, 어찌된 일인지 그는 끝내 범행을 부인하다가 어느 순간 갑자기 모든 범행을 자백한다. 범인이 아니고서는 알 수 없는 수법 등을 자세히 실토했기 때문에 청운몽이 진범임은 의심할 나위가 없었고, 민심의 동요를 우려한 관에서는 청운몽을 부랴부랴 능지처참에 처한다.

사건이 종결된 후 이명방은 마상 무예의 달인인 야뇌 백동수 소개로 백탑(白塔) 인근의 실학파 학자들과 교우하게 된다. 연암 박지원, 형암 이덕무, 낙서 이서구, 담헌 홍대용, 초정 박제가 등은 청나라의 새로운 지식을 도입하고, 계급 질서를 완화하여 능력에 따라 등용할 것 등 과격하면서도 진취적인 의견을 주장하며 백탑 인근에서 모였기 때문에 백탑파라고도 불리웠다.

그런데 백탑파의 구성원들은 청운몽과 교우관계를 맺고 있었고 그를 살인사건의 진범이라고 보지 않았다. 그래서 단원 김홍도가 연쇄살인범 청운몽의 초상화를 그리고 이를 정표로 서로 나눠가지려 하자 이명방은 혼란에 빠지게 되고 꽃에 미친 화광(花狂) 김진을 만나면서 연쇄살인사건의 진범이 따로 있지는 않은가 의구심을 품게 된다. 게다가 살인사건이 또 다시 벌어지기 시작하자 정조와 체제공, 홍국영 등은 저마다 이명방에게 사건의 빠른 해결을 기대하게 된다.

김진과 사건을 다시 살피게 된 이명방은 연쇄살인이 방각소설을 필두로 대두되는 새로운 기운을 억누르려는 수구파 세력과 형의 명성을 자기것으로 만들고 싶었던 비뚤어진 욕망의 청운병 소행임을 밝혀낸다.

한남대학교 문예창작학과 교수로 재직중인 소설가 김탁환씨는 총 10편이 될 살인사건 소설의 속편 쓰기에 여가 시간을 활용하고 있다. 10여년 안에 끝마칠 예정인 대작업이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